한국어페이지 영어페이지 중국어페이지
Product
Beyond Belief Knowhow
골프장코스관리, 론푸드(식음)운영, 골프코스공사, 조경공사, 컨설팅, 대회관리, 코스관리자재공급과
골프장위탁운영을 통해 골프장 전반의 운영.관리를 수행하는 골프장종합관리기업
제품안내
 
Sikoku series 홈 HOME > 제품안내 > Sikoku series
Sikoku series
"Sikoku"는 친환경의 선두주자인 일본에서 생산된 원료에 국내 현장에서 축적된 지식이 스며든 산물입니다.
이제는 비엔비케이가 함께 친환경자재의 선진문화에 앞장서겠습니다.
상품명 성분 권장사용량 특성 및 효과
Sikoku-Perfect/1L
Sikoku-Perfect/1L
N: 8%
P: 8%
K: 8%
Mg: 1%
B: 0.05%
효소 활성액
핵산
아미노산
  • 이슬 제거 후 예초 후
  • 정상시 : 엽면시비 500 ~ 1000배
  • 불량시 : 관주 200 ~ 500배
  • 효소 활성액: 70여종의 씨앗, 과일, 곡류, 해조류, 기타 천연물질을 3년 이상 발효 숙성하여 고급효소를 얻은 후 2차로 10개월 이상 20여종의 유산균을 접목 발효하여 핵산과 유산균이 함유된 기능성 활성제임.
  • 핵산: 잔디 체내의 RNA와 단백질 합성을 증가시켜 클로로필 함량과 당 함량을 크게 증가시키는 역할을 함.
  • 아미노산: 단백질의 기본 요소로 효소 활성의 증대에 도움을 주며, 병원균에 대한 저항력을 강화시킴. 또한 토양 미생물의 영양원으로 미생물 증식에 영향을 주며 뿌리 활력에 효과가 높음.
  • 당: 스트레스에 대한 저항력 강화 및 탄수화물의 효율을 증대시킴으로 각종 병해충에 대한 면역력이 강화됨.
  • 식물 생장촉진, 도장억제, 발근촉진, 착색증가, 병해충 감소에 높은 효과를 보임.
Sikoku-Sik/1L
Sikoku-Sik/1L
수용성 규산-20%
수용성 가리-10%
해초 추출물-10%
당, 아미노산
  • 이슬 제거 후, 예초 후
  • 정상시: 엽면시비 500 ~ 1000배 200 ~ 500ml/㎡
  • 불량시: 관주 500 ~ 1000배 500 ~ 1000ml/㎡
  • 규산, 가리: 잔디의 표면을 강화하고 내병성, 내답압성 증대하며, 수분 조절과 일조 부족 시 광합성 증대 기능에 자극을 주고, 잎과 줄기의 직립 효과가 높음.
  • 해초추출물: 해초 고유의 풍부한 미네랄과 천연호르몬이 다량 함유되어 있어 세포분열 촉진과 각종 스트레스 경감에 효과 높음.
  • 당, 아미노산: 하절기 스트레스(답압, 뿌리생육불량, 광합성 불량) 해소 효과 높음.
황토 Sulfer/5L
황토 Sulfer/5L
SiO₂(실리카) 50~60%
Al₂O₃(알루미나) 8~12%
Fe₂O₃(산화철Ⅲ) 2~4%
FeO (산화철Ⅱ) 0.8~1.1%
CaO (석회) 4~16%
MgO (산화마그네슘) 2~6%
  • 엽면시비 : 250 ~ 500배, 500ml/㎡
  • 관주 : 1000배, 1L/㎡
  • 황토는 생명을 유지시키는 체내의 필수요소로 식물뿌리에 유황을 축적하여 면역력을 높이며 토양에 미네랄을 공급하고 토양 미생물의 활동을 촉진시킨다.
  • 또한 광합성을 촉진하고 토양 내의 각종 세균뿐 아니라 체내 부근 기생하는 기생충을 저하시키고 특히 라이족토니아 관련성 병해(라지패취, 엽고병, 춘고병, 코끼리 발자국병 등)의 예방 및 치료에 탁월한 효과를 보인다.
  • 내병성 증대. 토양 미생물 활동촉진. 광합성 촉진
  • 정화능력 증대
  • 항균, 방충, 제습, 여과 효과
  • 원적외선 방출 : 세포 생리작용 활성화, 열에너지를 발생시켜 유해물질 방출
상호명: (주)비엔비케이 대표: 권성호 사업자번호: 129-86-43963 주소: [우편번호 13112]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복정로 97, 5층(복정동)
TEL: 031) 752-6222 FAX: 031) 752-6224 이메일: kyc@bnbk.co.kr 담당자: 김유찬 부장 | INTRANET | WEBMAIL | ADMIN
COPYRIGHT ⓒ WWW.BNBK.CO.KR ALL RIGHTS RESERVED
본 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무단으로 수집되는것을 거부하며,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거하여 형사처벌을 받을 수 있음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.